즐겨찾기+ 최종편집:2023-03-31 오후 02:03:4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포항시,전국에서 답지하는 `포항 사랑` 고향사랑기부제 한 달 만에 300건 돌파

- 수도권, 대구·경북 등 전국 각지에서 응원의 물결...27일까지 총 313건 접수 -
- 포항시, 주요 교통지·관광지·SNS 등 다양한 방법으로 홍보 활성화 매진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3년 01월 30일
↑↑ 포항시가 고향사랑기부제 활성화를 위해 다각적인 홍보를 펼치고 있다.
ⓒ CBN뉴스 - 포항
[cbn뉴스=이재영 기자] 올해부터 전국적으로 시행된 고향사랑기부제가 점차 활기를 띠고 있는 가운데, 포항을 향한 전국적인 응원과 관심도 점점 높아지고 있다.

포항시는 고향사랑기부제가 시작된 지난 1일부터 27일까지 총 313건의 기부금이 접수됐다고 29일 밝혔다.

이 중 서울·경기·인천을 포함하는 수도권에서 103건(32.9%), 인근의 경북 시·군에서 77건(24.6%), 대구광역시에서 43건(13.7%)이 접수되는 등 다양한 지역에서 포항을 향한 기부 물결이 이어지고 있으며, 출향민 등을 비롯해 포항에 애정을 가진 사람들의 기탁이 줄이어 대내외적인 포항의 입지를 다지는 시너지효과도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

특히, 설 연휴 이전 하루 평균 10.5건이었던 기부 건수가 설 연휴가 끝난 25일부터 27일까지는 19건으로 상승했는데, 이는 포항시가 귀성객을 대상으로 펼친 제도의 홍보가 톡톡한 역할을 한 것으로 판단된다.

포항시는 관공서와 KTX 포항역·포항경주공항을 비롯한 주요 교통지, 영일대해수욕장·스페이스워크 등 관광지에 홍보물을 설치·게첨해 지역민과 관광객들의 고향사랑기부제도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유도하고 있다.

또한, 서울역광장·동대구역 등 서울·대구의 주요 지점 전광판과 포항시 페이스북·인스타그램 등 SNS를 통해 기부 방법·답례품에 대한 정보를 상세하게 알리는 등 다양한 홍보 전략으로 제도 활성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포항시 관계자는 “앞으로 체험·관광 서비스와 연계한 ‘답례품 개발’, 기부자들이 보람을 느낄 수 있는 ‘기금사업 발굴’ 등을 통해 보다 많은 사람들이 포항시 고향사랑기부제에 동참할 수 있도록 다각적인 방안을 모색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고향사랑기부제’는 지방재정을 확충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본인 주소지 이외의 지자체에 기부하면 지자체는 기부금을 주민 복리 증진 등에 사용하고 기부자에게 답례품과 세제 혜택을 주는 기부 제도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3년 01월 30일
- Copyrights ⓒCBN뉴스 - 포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