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2-08-09 오후 03:47:1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포항시, 북구청. 문화예술팩토리 신축 현장 막바지 점검

- 27일 북구청 이전 업무 개시에 차질이 없는지 꼼꼼히 확인 -
- 이강덕 포항시장, “마무리까지 안전 관리에 만전 기해줄 것” 당부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2년 06월 21일
ⓒ CBN뉴스 - 포항
[cbn뉴스=이재영 기자] 이강덕 포항시장은 21일 중앙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거점시설로 조성 중인 북구청·문화예술팩토리의 준공을 앞두고 막바지 현장 점검에 나서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날 이강덕 시장은 오는 27일부터 본격적으로 이전해 업무를 시작하는 북구청 신청사의 주요 시설을 점검했으며, 공간 배치와 층별 공사 마무리 진행 상황 등을 꼼꼼히 확인했다.

옛 중앙초등학교 부지에 들어서는 북구청 및 문화예술팩토리는 중앙동 일원 도시재생 뉴딜사업(중심시가지형)의 핵심시설로서 연면적 19,600㎡, 지하 1층~지상 9층 규모의 복합 행정·문화 거점공간이다.

△북구청(1층, 7~9층), △북카페(2층), △포항문화재단·문화예술팩토리(3층~6층), △직장어린이집(1층), △도시숲 광장(옥외) 등으로 구성돼, 침체된 원도심 지역에 활기를 불어넣고 시민들에게 양질의 행정·문화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주민이 공감하는 도시재생으로 희망의 원도심이 될 수 있도록 청소년문화의집, 청년창업플랫폼 신축 등 남은 사업에도 최선을 다해달라”며 “마무리까지 무엇보다도 안전 관리에 만전을 기해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신축 청사의 도로명 주소는 ‘북구 삼호로 36’으로 확정됐으며, 북구청은 27일부터 업무를 시작하고 포항문화재단과 문화예술팩토리는 순차적으로 들어설 예정이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2년 06월 21일
- Copyrights ⓒCBN뉴스 - 포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