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2-08-09 오후 03:47:1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포항시, 상반기 퇴직공무원 정부포상 전수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2년 08월 02일
ⓒ CBN뉴스 - 포항
[cbn뉴스=이재영 기자] 포항시는 2022년 상반기 명예퇴직 및 정년 퇴직자에 대한 정부포상 전수식을 개최했다.

이번 전수식은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일자를 나눠 지난달 29일에 4급 정부포상 전수식이 개최된 데 이어 2일에는 5급 정부포상 전수식이 진행됐다.

이번 정부포상은 김종식 전 일자리경제실장을 비롯한 퇴직공무원 총 30명이 수상했으며, 재직 중 공·사 생활에 흠결이 없고 지방행정 최일선에서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힘써온 공적을 인정받아 훈·포장 등의 정부포상을 수여받았다.

퇴직자 정부포상은 재직기간에 따라 훈장, 포장, 대통령표창, 국무총리표창으로 훈격이 산정되며, 재직기간 중 징계 및 벌금형 처분자는 추천대상에서 제외돼 포상의 신뢰와 영예성을 제고하고 있다. 또한, 포상 추천 시 시·도 합동 교차검증 및 시·도 홈페이지 공개검증 등의 과정을 거치면서 실질적인 공적심사를 진행하고 있다.

주요 수상내역으로는 △홍조근정훈장 1명, △녹조근정훈장 12명, △옥조근정훈장 9명, △근정포장 6명, △대통령표창 2명 등 총 30명이다.

정부포상을 전수한 이강덕 포항시장은 “국가와 지역 발전을 위해 평생을 공직에 헌신한 노고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시정 발전을 위해 후배들의 든든한 버팀목으로서 아낌없는 조언과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2년 08월 02일
- Copyrights ⓒCBN뉴스 - 포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