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8-11 오후 03:42:0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제 일반

포항tl ‘여름 무’ 1차분 19.2톤 미국 첫 수출길 올라

- 8월까지 500톤 규모 미국·캐나다 수출 예정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0년 06월 15일
ⓒ CBN뉴스 - 포항
[cbn뉴스=이재영기자] 지난주부터 본격 출하되고 있는 포항 ‘여름 무’가 세척·포장과정을 거쳐 15일 미국(LA)으로 첫 수출 길에 올랐다.

이번 첫 수출 길에 오른 ‘여름 무’는 포항시 남구 일월동과 동해면 바닷가에서 생산된 것으로 19.2톤, 12천불 규모이다.

포항 ‘여름 무’는 포항초(시금치) 후작으로 3~5월에 파종하여 6~8월에 수확하는 여름철 단기 소득작물로, 그동안 내수판매만 해 왔으나 지난해 시범수출에 성공한 이후 올해부터 본격적인 수출이 진행되고 있다.

포항시 오주훈 농식품유통과장은 “포항 여름 무는 제주 월동 무 소진 시기에 출하되는 계절적인 강점과 함께 매운맛이 적고 식감이 좋아 수출 경쟁력이 높다.”면서 “올해 500톤, 내년에는 1천톤 규모로 수출을 확대하여 여름 무를 지역 대표 수출농산물로 육성하겠다.”고 전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0년 06월 15일
- Copyrights ⓒCBN뉴스 - 포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